Premium 구글번역 샘플

홈home > Premium 구글번역 샘플

원문 병서문
제목 한-영 번역샘플-01
내용

1. “아스피린 복용하면 몇몇 치명암 위험 낮춘다” 처방전 없이 구매할 수 있는 진통제인 아스피린을 일주일에 한두 번 복용하면 몇 가지 치명적인 암에 걸릴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탈리아 밀라노대와 마리오 네그리 약리학연구소 공동 연구팀은 아스피린을 정기적으로 복용하는 사람들과 그렇지 않은 사람들을 비교한 기존 여러 연구를 메타 분석했다.
그 결과, 아스피린을 정기적으로 복용하면 위암과 식도암에 걸릴 위험이 각각 3분의 1 정도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총 15만 명이 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논문 45건에 근거한 이 연구에서는 또 아스피린이 대장암 발병 위험을 27% 줄이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검토 연구에서는 아스피린을 복용하는 용량에 따라서 암 위험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매일 저용량의 아스피린이나 유아용 아스피린을 복용할 경우 대장암 위험은 10% 줄어들지만 매일 아스피린 325㎎짜리 표준 용량을 복용하면 같은 위험은 35% 떨어지는 것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보고서는 또 아스피린을 일주일에 한두 번 복용하는 사람들의 경우 췌장암에 걸릴 위험이 22% 낮은 것을 보여줬다. 만일 이들이 아스피린을 10년간 복용했다면 그 위험은 44%까지 줄었다. 정기적인 아스피린 복용은 간과 담관 그리고 담관을 덮는 암이 생길 위험을 38% 낮추는 것과도 관련이 있었다.

2. 지난해 주요 4대 가상자산 거래소가 일제히 시장 침체로 인한 우울한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2017년 말~2018년 초 가상자산 투자 열기가 단기간 식으면서 지난해 가상자산 거래량 자체가 큰 폭으로 축소, 4대 거래소 기준으로 거래 수익이 3분의 1토막 난 것이다.
실제 국내 가상자산 거래 시장의 80%를 차지하고 있는 업비트와 빗썸의 경우 양사 모두 전년도 매출이 지난 3년간 실적 중 가장 낮았다. 2018년 130% 가량 폭발적으로 성장한 업비트는 지난해 해당 상승분을 고스란히 반납했고, 빗썸 또한 60% 넘게 매출이 빠졌다.

3. LS전선이 네덜란드에서 1300억원 규모의 해저 케이블 공급 계약을 따냈다. LS전선이 유럽 진출한 이후 최대 규모다. LS전선은 21일 네덜란드 국영전력회사 테네트사(社)와 약 1억74만유로(1342억원) 규모의 해저 케이블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네덜란드는 2019~2029년 해상풍력단지 10곳을 건설해 총 11GW의 발전량을 확보할 계획이다. 1000만 가구 이상에 공급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를 위해 네덜란드 정부는 해저 케이블이 필요했고 LS전선이 종합 심사제 입찰을 통과해 수주를 따냈다.


1.
One.


 “아스피린 복용하면 몇몇 치명암 위험 낮춘다” 처방전 없이 구매할 수 있는 진통제인 아스피린을 일주일에 한두 번 복용하면 몇 가지 치명적인 암에 걸릴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Aspirin lowers risk of some fatal cancers.” A study found that taking aspirin, a prescription-free analgesic once or twice a week, may lower the risk of some fatal cancers.


이탈리아 밀라노대와 마리오 네그리 약리학연구소 공동 연구팀은 아스피린을 정기적으로 복용하는 사람들과 그렇지 않은 사람들을 비교한 기존 여러 연구를 메타 분석했다.
A team of researchers from the University of Milan, Italy and the Mario Negri Institute of Pharmacology meta-analyzes several existing studies comparing those who take aspirin regularly and those who don't.


그 결과, 아스피린을 정기적으로 복용하면 위암과 식도암에 걸릴 위험이 각각 3분의 1 정도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As a result, taking aspirin regularly reduces the risk of stomach cancer and esophageal cancer by about a third, respectively.


총 15만 명이 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논문 45건에 근거한 이 연구에서는 또 아스피린이 대장암 발병 위험을 27% 줄이는 것으로 확인됐다.
The study, based on 45 research papers covering a total of more than 150,000 people, also found that aspirin reduced the risk of colon cancer by 27%.


이번 검토 연구에서는 아스피린을 복용하는 용량에 따라서 암 위험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In this review study, there was a difference in cancer risk depending on the dose of aspirin.


 매일 저용량의 아스피린이나 유아용 아스피린을 복용할 경우 대장암 위험은 10% 줄어들지만 매일 아스피린 325㎎짜리 표준 용량을 복용하면 같은 위험은 35% 떨어지는 것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Taking a low dose of aspirin or infant aspirin daily reduces the risk of colorectal cancer by 10%, but taking a standard dose of 325 mg of aspirin every day is associated with a 35% drop in risk.


이번 보고서는 또 아스피린을 일주일에 한두 번 복용하는 사람들의 경우 췌장암에 걸릴 위험이 22% 낮은 것을 보여줬다.
The report also showed that people who take aspirin once or twice a week have a 22% lower risk of pancreatic cancer.


 만일 이들이 아스피린을 10년간 복용했다면 그 위험은 44%까지 줄었다.
If they had been taking aspirin for 10 years, the risk was reduced by 44%.


 정기적인 아스피린 복용은 간과 담관 그리고 담관을 덮는 암이 생길 위험을 38% 낮추는 것과도 관련이 있었다.
Regular aspirin use has also been associated with a 38% lower risk of developing cancer that covers the liver, bile ducts, and bile ducts.


2.
2.


 지난해 주요 4대 가상자산 거래소가 일제히 시장 침체로 인한 우울한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Last year, four major virtual asset exchanges accepted the gloomy report card due to the market downturn.


 2017년 말~2018년 초 가상자산 투자 열기가 단기간 식으면서 지난해 가상자산 거래량 자체가 큰 폭으로 축소, 4대 거래소 기준으로 거래 수익이 3분의 1토막 난 것이다.
In late 2017-early 2018, the virtual asset investment fever was cooling for a short period of time, and the volume of virtual asset transactions shrank significantly last year.


실제 국내 가상자산 거래 시장의 80%를 차지하고 있는 업비트와 빗썸의 경우 양사 모두 전년도 매출이 지난 3년간 실적 중 가장 낮았다.
In the case of Upbit and Bithumb, which account for 80% of the domestic virtual asset trading market, both companies had the lowest sales in the past three years.


 2018년 130% 가량 폭발적으로 성장한 업비트는 지난해 해당 상승분을 고스란히 반납했고, 빗썸 또한 60% 넘게 매출이 빠졌다.
Upbeat, which grew explosively by about 130% in 2018, returned the same increase last year, and Bithumb also lost sales by over 60%.


3.
3.


 LS전선이 네덜란드에서 1300억원 규모의 해저 케이블 공급 계약을 따냈다.
LS Cable won a contract to supply submarine cables worth 130 billion won in the Netherlands.


 LS전선이 유럽 진출한 이후 최대 규모다.
This is the largest since LS Cable entered Europe.


 LS전선은 21일 네덜란드 국영전력회사 테네트사(社)와 약 1억74만유로(1342억원) 규모의 해저 케이블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S Cable announced on the 21st that it has signed a contract to supply submarine cables with a net worth of approximately 174.74 million euros (134.2 billion won) with the Dutch state-owned power company Tenet.


 네덜란드는 2019~2029년 해상풍력단지 10곳을 건설해 총 11GW의 발전량을 확보할 계획이다.
The Netherlands plans to build 10 offshore wind farms from 2019 to 2029 to secure a total of 11GW of power generation.


 1000만 가구 이상에 공급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It is the amount of electricity that can be supplied to more than 10 million households.


 이를 위해 네덜란드 정부는 해저 케이블이 필요했고 LS전선이 종합 심사제 입찰을 통과해 수주를 따냈다.
To this end, the Dutch government needed submarine cables, and LS Cable won orders after passing the comprehensive screening system.